도린 찬 Doreen CHAN

 

KIGOJA_Doreen Chan

도린 찬 개인전 Doreen Chan Solo Exhibition:
I Like Blue When There is More White

2017. 2. 18 – 3. 19

기획 안드레 찬 & 임다운
디자인 일상의실천
주최 기고자
후원 홍콩예술발전위원회

Curated by André Chan & Alba Dawoon Lim
Designed by Everyday Practice
Presented by KIGOJA: Independent Arts Space Initiative
Supported by Hong Kong Arts Development Council

운영시간 수목금토일 14:00-20:00 / 월화 휴관
Opening Hours Wed-Sun 14:00-20:00 / Closed on Mon, Tue

 

홍콩 작가 도린 찬(Doreen Chan)의 두 번째 개인전 《I Like Blue When There Is More White》가 기고자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에서 작가는 설치와 이미지를 통해 시간과 감정에 대한 개인적인 증언을 드러내고자 한다. 사진 작가로 불리고 싶지는 않지만 작가의 기존 작업은 본인이 직접 촬영한 많은 사진들을 포함하고 있다. 의식적으로 스스로를 사진 찍는 행위와 거리를 두는 대신, 의식의 흐름과 유사하게 이미지를 포착하는 방식을 취해왔다. 그리고 이렇게 수집한 이미지 비축물들은 작품으로 변환되기 위해 전체를 조작하고 재구성하는 방식을 통해 플라스틱 매체로 만들어졌다. 작가가 선택한 객체로부터의 각도나 짧은 거리는 특정한 관점을 강요한다. 그러나 이미지를 움직이거나 왜곡하는 작가의 방식은 이 이미지들을 자세히 들여다볼 여지를 차단시킨다. 이처럼 작가가 이미지의 흐름을 표현하는 방식은 단시간 내에 엄청난 양의 이미지 소비가 이루어지는 각기 다른 소셜 미디어 플랫폼, 즉 오늘날 대중매체의 일반적인 선택과 닮아 있다. 이처럼 작가의 작업은 일상의 짧은 반감기와 평행한다.

<Sometimes We Forgot To Take Notice>(2017)는 TV가 사적 공간과 공공 장소의 계도(啓導)가 되는 홍콩 사람들의 일반적인 경험을 보여준다. 색면과 혼합된 작가의 개인적인 이미지는 우리가 공공장소에서 매일 볼 수 있는 광고의 모방이다. 이러한 사적 이미지는 의미가 제거된 채 순수하게 시각적이기 때문에 우리가 일상적으로 마주하는 이미지를 뒷받침하고 있는 의미에 의문을 제기하도록 만든다. <Spirit>(2017)은 동음이의어 단어의 언어유희인 동시에 술과 영혼을 의미한다. 증발하는 액체는 시간과 세속적인 사건들의 덧없음을 나타내는 메타포이다. <Best Before Date>(2017)는 물리적인 수단을 사용하여 이미지를 조작하는 작가의 관행의 연장선상에 있다. 작가는 과일 이미지를 비닐 랩으로 포장함으로써 이미지의 생명주기에 문제를 제기한다. 이번 전시에서 작가는 이미지의 반감기를 조명하고 그 뒤에 숨겨진 ‘의미’에 의문을 제기하는 탐구 방식을 확장하고 있다.

글 안드레 찬

“I Like Blue When There is More White” is the second solo exhibition of Hong Kong artist Doreen Chan presented by KIGOJA. This exhibition is a personal testimony of time and emotions presented through the artist’s use of installation and image. Chan’s past works involve many of the pictures she captured though she preferred not to be called a photographer. She deliberately distanced herself from the act of taking the picture, instead her way capturing the image is akin to a stream of conscious. The hoard of images the artist collected thus becomes a plastic medium which she manipulates and reconstructs as a whole to become her work. Her choice of angle and the short distance from the object put out a forced perspective and yet her way to animate or distort the images diminishing any chance to study the image closely. The way she presents this stream of image is parallel to how the world is consuming massive amount of images in extremely short time frame on different social media platforms, the present day prevalent choice of mass media. Her work draws parallel with the short half-life of everyday lives.

Sometimes We Forgot To Take Notice (2017) shows a common experience of Hong Kong people where televisions become illumination for private houses and public spaces. Her personal images mixed with color blocks mimic the advertisements we see in the public realm every day. Her personal images are purely retinal and devoid of meaning which make us question the meaning underpinning the images we saw every day. Spirit (2017) is a double play on the word itself, it means both alcohol and soul at the same time. The metaphor of the evaporating liquid shows the impermanence of time and earthly events. Best before Date (2017) is an extension of the artist’s practices which see her manipulating images using physical means. Again, she raised the question of the life cycle of images by wrapping images of fruits with cling wraps. “I Like Blue When There Is More White” is an extension of the artist’s quest to shine a light on the half-life of images and question the ‘meaning’ behind them.

Text by André Chan

 

도린 찬 Doreen Chan

도린 찬은 1987년 홍콩에서 태어났다. 비주얼 커뮤니케이션 및 사진을 전공한 작가는 현재 홍콩에서 거주하며 활동 중이다. 작가의 일상은 그녀의 창조물에 대한 주된 관심사이자 영감의 원천이다. 이미지, 영상 및 설치 작업을 통해 작가는 주변 환경의 복잡성과 관련된 다양한 주제를 추출해낸다. 2013 롄저우 포토 페스티벌에 초대받아 첫 개인전을 가졌으며, 아시아와 영국 등지에서 기획전에 참여했다. 2015 Three Shadows Photography Award의 최종 후보로 선정된 바 있다.

Doreen, Wing Yan Chan was born in 1987 in Hong Kong. She trained in Visual Communication and photography. Currently lives and works in Hong Kong. Chan’s daily life is her main interest and inspiration of her creations. Working with images, videos and installations, the artist draws from various subjects that relate the intricacies of the surrounding environment. Chan was invited to hold her first solo exhibition at “Lianzhou Foto Festival 2013” and her works have been widely exhibited in Asia and England. She has selected as one of the “2015 Three Shadows Photography Award” Finalists.

http://www.doreenchan.com

안드레 찬 André Chan

안드레 찬은 1982년 홍콩에서 태어났다. 런던과 토론토에서 큐레이토리얼 스터디와 동아시아 지역학을 전공했다. 다양한 국제적인 갤러리에서 근무했으며 현재는 독립 큐레이터이자 비평가로 홍콩에서 거주하며 활동 중이다. City Magazine, The Stand News, Tainan Art News 등의 매체에 기고 중이며, 《What Potions Have I Drunk of Siren Tears》(2016), 《At Wit’s End》(2016), 《Songs without Words》(2016), 《These Shores》(2013) 등의 전시를 기획했다.

André Chan was born in 1982 in Hong Kong. He studied Curatorial Studies and East Asian Studies in London and Toronto respectively. He currently lives and works in Hong Kong. André Chan has been worked in a number of international galleries and is now working as an independent curator and writer. His writings can be found in “City Magazine”, “The Stand News” and “Tainan Arts News”. He curated exhibitions including “What Potions Have I Drunk of Siren Tears” (2016), “At Wit’s End” (2016), “Songs without Words” (2016), and “These Shores” (2013).

 I Like Blue When There Is More White_docu_0219-3 I Like Blue When There Is More White_docu_0219-6 I Like Blue When There Is More White_docu_0219-8 I Like Blue When There Is More White_docu_0219-11 I Like Blue When There Is More White_docu_0219-15 I Like Blue When There Is More White_docu_0219-20 I Like Blue When There Is More White_docu_0219-21 I Like Blue When There Is More White_docu_0219-23

Exhibition View
Image courtesy of the artist

hkadc_logo_small

Hong Kong Arts Development Council fully supports freedom of artistic expression.
The views and opinions expressed in this project do not represent the stand of the Council.